덴마크 맥주 ‘칼스버그’, ‘칼스버그 대니쉬 필스너’로 탄생
덴마크 맥주 ‘칼스버그’, ‘칼스버그 대니쉬 필스너’로 탄생
  • 더마켓
  • 승인 2019.07.25 13: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칼스버그 제공>

덴마크 맥주 브랜드 ‘칼스버그’가 ‘칼스버그 대니쉬 필스너’로 새롭게 탄생한다.
 주류 업체 골든블루는 ‘칼스버그 대니쉬 필스너(이하 칼스버그)’를 29일부터 국내 시장에 정식으로 출시한다고 25일 밝혔다.
 골든블루는 이날 오전 서울 중구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이번에 선보인 칼스버그는 단순한 패키지 리뉴얼을 넘어 제품, 패키지, 브랜드 등 전반적인 기업 활동을 혁신한 결과물” 이라며 “일반적인 라거에서 기대할 수 없는 산뜻하고 풍부한 맛과 향을 선보일 것”이라고 소개했다.
 골든블루는 그동안 회사명과 동일한 브랜드의 위스키로 잘 알려진 업체다.
 지난해 칼스버그 맥주를 국내에 수입·유통하면서 맥주 시장에도 본격적으로 도전장을 던졌다.
 골든블루는 “칼스버그의 가장 큰 특징은 부드러운 목 넘김” 이라며 “마실 때 미세한 거품을 통해 칼스버그만의 독특하고 청량한 풍미와 함께 부드러우면서 깔끔한 맛을 오랫동안 느낄 수 있다”고 덧붙였다.
 이번 브랜드 개편을 통해 칼스버그 로고도 변화를 맞았다.
 덴마크 왕실 공식 지정 맥주를 나타내는 왕관은 커졌고, 홉 문양도 시원하고 산뜻한 느낌을 주도록 바꿨다.
 골든블루는 이와 더불어 거품을 만들어내는 로고가 바닥에 새겨진 전용 잔도 선보였다.
 김동욱 골든블루 대표는 “칼스버그가 수입 맥주 시장에서 상위권을 차지하도록 모든 노력을 다하겠다”며 “유통망을 확충해 3년 내 수입 맥주 시장에서 5대 브랜드로 성장시킬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