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마트, 보르도와인 프랑스보다 싸게 판다
롯데마트, 보르도와인 프랑스보다 싸게 판다
  • 더마켓
  • 승인 2019.12.29 15: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롯데마트 제공>

롯데마트는 내년 1월 1일부터 유명 와인 평론 기관 겸 잡지인 ‘길버트 앤 가이야르’에서 2018년 금메달을 수상한 프랑스 보르도 와인 ‘샤또 르 팽 프랑’을 판매한다고 29일 밝혔다.

이 제품은 프랑스 현지에서는 5∼8유로(약 6400~1만300원)에 판매되고 있지만, 롯데마트에서는 이보다 저렴한 5900원에 선보인다.

앞서 롯데마트는 이달 12일 1병에 4800원짜리 ‘나투아 스페셜 셀렉션’을 출시하는 등 초저가 와인을 잇달아 선보이고 있다.

이영은 롯데마트 주류팀장은 “최근 출시된 초저가 와인들 가운데 세계적으로 품질의 우수성을 인정받은 보르도 AOC 등급 와인은 이번에 출시하는 ‘샤또 르 팽 프랑’이 유일하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